기사제목 한국민간위탁경영연구소, 2018년 1차 민간위탁 서비스 담당 공무원 교육 실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한국민간위탁경영연구소, 2018년 1차 민간위탁 서비스 담당 공무원 교육 실시

협력적 도시구현 위한 민간위탁 서비스 경영 전달
기사입력 2018.02.28 22:0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37444355_20180228173007_7842478841.jpg

한국민간위탁경영연구소가 실시한 2018년 1차 민간위탁 서비스 담당 공무원 교육

 

한국민간위탁경영연구소, 브릿지협동조합, 사회적가치연구소가 주최한 ‘2018년 1차 민간위탁 서비스 담당 공무원 대상 협력적 도시구현을 위한 민간위탁 서비스 경영’ 교육이 서울유스호스텔 맑은방에서 28일 개최됐다. 

이날 강의에는 강릉시청, 춘천시청, 고양시청, 광명시청, 남양주시청, 양평군청, 용인시청, 의정부시청, 구미시청, 성동구청, 용산구청, 중랑구보건소, 천안시청, 단양군청 등 다양한 지자체에서 참석했다. 복지, 경영, 여성정책, 주민생활지원, 알자리경제, 관광, 체육, 주차관리, 건강, 보건소, 예산, 건설, 정건설, 환경, 첨단산업, 열린시장, 교통계획, 관광진흥, 정책기획, 공원녹지, 안전총괄, 체육, 문화관광, 지역경제, 인재양성, 건강증진, 하수도 등 다양한 분야의 종사자 30여명이 교육을 받았다. 

이번 과정을 주최한 한국민간위탁경영연구소 배성기 소장이 강의를 진행했으며 강의는 민간위탁의 이해, 민간위탁 추진관련 지방의회의 역할, 민간위탁 대상 사무 선정, 민간위탁 조례 및 지침 제개정, 민간위탁 운영예산 적정성 검토, 민간위탁 입찰 및 계약 프로세스, 민간위탁서비스의 지속적인 개선 유인에 대한 내용이 주를 이루었다. 

한편 이번 과정에 참여한 민간위탁 담당 공무원은 평소 많은 교육과정에 참여해 보았지만 민간위탁에 관한 전문 과정은 처음이라며 앞으로도 이와 관련된 교육과정이 더욱 실시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국민간위탁경영연구소는 민간위탁 관리자 교육, 지방의회의원 대상 교육, 사회적경제기업 대상 교육, 의회 및 지자체 방문교육 등 분야별로 꾸준히 강의를 개최하고 있다. 

민간위탁 서비스 담당 공무원 2차 교육은 6월 22일에 예정되어 있으며, 3월 9일에는 사회적경제/도시재생 담당 공무원, 중간지원조직, 사회적경제기업을 대상으로 ‘2018년 1차 사회적 가치 구현을 위한 협력적 공공서비스 기획 및 운영‘ 교육이 진행된다. 해당 교육은 선착순 40명에 한해 신청이 가능하며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한국민간위탁경영연구소 개요 

한국민간위탁경영연구소는 정부에서 운영하는 민간위탁사무의 효율성 향상을 위해 설립된 연구기관으로 민간위탁 전반에 대한 연구결과를 통하여 민간위탁 분야별 체계적인 관리·운영방안을 제시하고 있는 국내 최초의 민간위탁 전문 연구소이다. 2011년부터 현재까지 전국 민간위탁 감독관을 대상으로 총 14차에 걸쳐 민간위탁에 관한 교육을 실시하였고, 지자체 민간위탁 방문교육 또한 실시하고 있으며, 매 교육시마다 참여 공무원의 높은 만족도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저작권자ⓒ코리아경제저널 & koreajournal.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BEST 뉴스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8615
 
 
 
 
 
  • 코리아경제저널(프레스미디어)  |  설립일 : 2017년 10월 26일  |  편집인 : 한휘주  | 울산광역시 중구 해오름12길 22-1,2층(남외동)
  • 사업자등록번호 : 773-09-00718  |  통신판매신고 : 2016-울산중구-0293호
  • 대표전화 : 052-288-1571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hhj611@naver.com
  • Copyright © 코리아경제저널
코리아경제저널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