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꿈을 꾸는 보험인 프라임에셋(주) 김관숙 보험설계사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꿈을 꾸는 보험인 프라임에셋(주) 김관숙 보험설계사

봉사하는 마음으로 최선을 다며, 가족의 마음으로 행복을 드리고 싶습니다.
기사입력 2019.07.24 17:4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꿈은 다른 사람에게 영향을 준다고 한다.          

                          

꿈이 있는 보험인 프라임에셋㈜ 김관숙 보험상담사를 만나보았다


     


1.jpg

 

                                     

Q. 현재 어느 회사에서 무슨 일을 하고 계시나요 ?                                          


A. 진정한 보험인으로 남겠다고 다짐한지 벌써 10년 이라는 시간이 되어 가네요.

 

현재 저는 종합재무컨설팅 프라임에셋(주) 근무를 하고 있으며 전보험사 비교분석을 통해 

 

고객에게 목적에 맞는 보험상품 제안해드리고 있으며 고객의 성향과 가족력 기준으로 

 

최고의 상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재정설계를 도와드리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Q 보험업에 10년동안 종사하면서 가장 기억에 남는 일이 있다면?                                         

"보험사의 분쟁 >> 민원 조정신청을 통해 보험금 지급

                                                                    

A.보험 초년 시절  지인이 보험 가입을 해주었습니다, 

 

2년이 지나 "백혈병 진단"을 받고 보험금청구를 했지만 보험사는  지급을 거절 하였습니다.

 

이유는 알릴의무를 고지 하지 않아서 라고 합니다.

 

결국 보험사와 여러 차례 분쟁 , 소송을 거쳐 승소를 하였고 

 

보험금 모두를 지급받았던 것이 기억이 나내요. 

 

보험은 각 가정에 짙게 드리운  "막막함과 불안감을 희망"으로 바꿜수 있습니다. 

 

일부 보험금을 지급을 거절당하거나 조정신청을 통하여 일부 지급을 받는 

 

안타까운일들이 빈번히 일어나고 있습니다. 


 

2.png

 


Q. 봉사활동을 많이 하고 있으신데 특별한 이유가 있나요?

 

세상 보험은 어떤 누군가에는 생명줄보다 더 소중한 존재 일 수 있다고 생각이 들었습니다. 

 

봉사를 왜 많이 하냐고요? 보험영업을 하면서 소외 계층에 있으신분들을 많이 접하게 되었습니다. 

 

오히려 그분들은 더 많은 의료 서비스나 혜택이 필요하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습니다. 

 

그래서 지인의 소개로 봉사라는걸 시작하게 되었고 

 

그런 소외된 사람들에게 희망을 드리고 싶었습니다.

 

봉사는 이제는 김관숙에게는 삶에 일부가 되었습니다 

 

"보험도 봉사다" 보험영업 또한  한분한분에게 봉사하는 마음으로 최선을 다며, 가족의 마음으로 행복을 드리고 싶습니다.


                                          

                                          

3.jpg

                                                                                 

                                          

Q. 마지막으로 이글을 읽는 독자에게 한말씀 해주신다면?                                          

                                          

A. 꿈은 옆사람 심장까지 뛰게 한다고 합니다. 

 

제가 보험영업을 시작하면 가장 많이 듣는말은 아직도 꿈을 꾸는 여자, 김관숙입니다. 

 

성공과 실패는 내마음의 1%에서 좌우된다고 합니다.  

 

이글을 읽고 계신 모든 분들이 직업에 대한 자부심과 열정을 가졌으면 합니다. 

 

당신이 힘든일이 있을때 꼭 필요한  당신의 희망파트너 김관숙이 되어 드리겠습니다. 

                              


희망파트너 김관숙 팀장 

010-5008-4830 

이메일 gskim0415@naver.com                                          

                                          

<저작권자ⓒ코리아경제저널 & koreajournal.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 코리아경제저널(프레스미디어)  |  설립일 : 2017년 10월 26일  |  편집인 : 한휘주  | 울산광역시 중구 해오름12길 22-1,2층(남외동)
  • 사업자등록번호 : 773-09-00718  |  통신판매신고 : 2016-울산중구-0293호
  • 대표전화 : 052-288-1571 [오전 9시!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 점심)]  |  hhj611@naver.com
  • Copyright © 코리아경제저널
코리아경제저널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